성탄을 기다리며

November 29, 2019

 

무슨 절기가 되면 제 아내는 저보고 어떻게 할 거냐고 물어봅니다. 사실 얼마 전까지는 안그랬는데 워낙 제가 절기에 무심하니 어느 날부터인가 자기라도 챙겨야 하겠다고 하더라구요. 그리고 난 다음은 생일은 어떡하겠느냐? 추수감사절 연휴는 어떻게 하겠느냐? 등등 질문이 많아진 겁니다. 어제는 성탄절을 어떻게 할거냐고 묻더라고요. 하긴 큰 절기이기도 하고 또 아들들 내외도 있고 손주들도 있으니 집안의 어른으로써 이것 저것 좀 챙겨야 할 것이 있다고 생각하는가 봅니다. 제게 성탄절에는 무슨 선물을 받고 싶으냐고 묻습니다. 아이들은 무얼 해 줄런지, 자기에겐 무얼 선물해 줄건지는 묻지 않았지만 제 머리에는 정확하게 그렇게 들렸습니다. 저는 한참 전부터 내가 이 나이 들어서 무슨 어린애냐? 성탄절이나 생일이나 이런 절기에 선물 받고 주는게 무슨 대수냐. 이런 심사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저는 혹시 무슨 선물 받고 싶으냐? 이런 질문받으면 생각해 볼 것도 없이 아무것도 필요 없다고 대답합니다. 그래놓고 속으로 ‘당신도 아무것도 받을 생각 하지마라’ 사실 그랬습니다. 그런데 올 해는 조금 다른 생각이 들어옵니다. 내가 마치 인생 다 산 것처럼 바랄 것도 없고 정말 사랑하는 아내에게 뭐 해 줄 생각도 없고 이렇게 살면 안되겠다. 내가 언제부터 내가 이랬지? 하는 생각이 들면서 올 해 성탄절에는 아내와 함께 쇼핑도 하고 선물도 해 주어야 하겠다라고 결심해 봅니다. 내일 당장 같이 나가보렵니다. ㅎㅎㅎ
 
심리학자 윌리암 마스톤(William Marston) 박사가 3천 명을 상대로 설문조사 결과, 인간의 사는 목적의 94%가 결국 기다리는 데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고 합니다. 다음 기회를 기다리고,사람을 기다리고,소식을 기다리고,물건을 기다리는 등 등, 우리 인생의 생애가 사실은 다 기다림과 연결되었다는 사실입니다.

 

이번 2019년 성탄절에 주님의 다시오심을 기다리며, 하나님의 나라가 내 속에서, 그리고 이 온 땅 위의 모든 것 위에 이루어지기를 기다리시기를 축복합니다.우리 교회를 통하여 세우신 하나님의 약속이 반드시 이루어지는 것을 기다리시기를 축복합니다.온 땅에 주의 구원이 확실하게 이루어지는 것을 소망가운데 기다리시기를 축복합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추천 게시물

2019 종려주일

April 12, 2019

1/3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

June 28, 2020

June 13, 2020

May 2, 2020

April 10, 2020

March 15, 2020